1. 발로리아

발로리아는 섬으로 그 중심에 요새가 있다.



요새로 가는 도중 만날 수 있는 레이널드 경.



요새의 경비병 램버트 하사. 용 대가리를 가져오면 들여보내 준다고 한다.



또 다른 경비 에리스 경. 사진 상으로는 에리스 경이 죄수처럼 보인다.








2. 비겁의 던전

브리튼에 가보면 전에 못보던 로빈 경이 있다. 꼬치꼬치 캐물어 보자. (로빈이 없는 경우도 있는데 없어도 진행에는 별 문제가 없다.) 그에게서 정보를 얻고 포즈로 가 보면 외다리 죠와 헤일리에게서 비겁의 던전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던 마을에 남아 있는 유일한 사람인 몰리. 던 마을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들을 수 있다.



이곳이 비겁의 던전 비밀 입구. 얼음으로 막혀 있으니 알아서 잘 녹이자. 한번 들어가면 나오기 힘드니 철저히 준비 후 들어가도록 하자.



던전 내부로 들어가면 무언가 봉인되어 있는 것이 보인다.



이 던전의 기본적인 해법은 5개의 마법 알껍질을 모으는 것이다.



묶여 있는 베인. 도와주면 카르마가 오른다. 열쇠는 바로 근처에 있다.



비겁의 던전에 관한 정보를 주는 유령 에드리아나. 그녀도 마법 알껍질 중 하나를 가지고 있다.



웜가드 야포그. 용맹하던 사람이 타락하면 어떻게 될까?



기둥에서 용맹의 문장을 회수하자.



베인이 언급하던 웜가드 다테인.



여기서 또 하나.



책에 무언가 중요한 것이 적혀 있다.



이것을 찾던 사람이 있었지?



거대한 좀비를 쓰러트리면 관이 열리면서 마법의 알껍질을 구할 수 있다. 그나저나 누구의 관이었을까?



데몬 소환 의식에 필요한 붉은 양초. 소환 의식을 안 하더라도 후에 필요하니 챙겨두자.



여기에도 마법의 알껍질 하나가 있다.



잔살의 뒤를 잇는 교주 사피라. 로드 브리티쉬의 식모인가?



이곳이 데몬 소환 의식을 행하는 장소. 소환 방법과 필요한 재료는 근처에서 알 수 있으니 찾아보도록. 데몬을 소환해 잡으면 데몬 소환 두루마리를 얻을 수 있다.



5개의 마법 알껍질을 모아 봉인을 풀면 붉은 용 탈로니아를 만날 수 있다. 궁술 레벨4를 익혔다면 접근전보다는 화살로 잡는 편이 더 쉽다.



용은 많은 보물을 가지고 있다. 용의 보물 중 하나.



자, 들어온 입구로는 나갈 수 없고 어떻게 나가야 할까? 이곳으로 나가면 큰바위 얼굴이 힘의 낱말을 물어본다. 아까 어떤 곳에서 책을 봤다면 알 수 있다. 아니면 울티마5를 클리어한 사람이라면 그냥 알 수 있을 것이다.







3. 다시 발로리아로

영문 고어를 사용하시는 아토스 경.



남편을 도와달라는 리젤.



몸져누운 메렌손. 악마학 책에 관한 정보를 준다.



상점 주인 잭. 레벨3 한손 검 기술을 배울 수 있다. 신전을 정화 후 배우면 좀 더 싸나 몇 푼 차이도 없으니 미리 배우자. 마법 두루마리 구매도 잊지 말 것. 



데몬 출현!



발로리아 근처에는 야스타의 집이 있다. 해골 투구를 얻을 수 있는 이벤트가 있으나 그리 썩 좋은 물건은 아니라서 컬렉션에 관심이 있는 사람만 해도 무방하다.



발로리아에 두번 째 방문 시, 난파선을 하나 발견할 수 있다. 난파선에는 최강의 활인 피의 전투 활을 구할 수 있으나 배가 안 나타나는 경우도 있다-_- 그럴 때는 이올로의 활이 최강...



서펀트와인은 구석구석 찾아보면 은근히 많이 나온다.



아들의 소식을 궁금해 하던 브리튼의 아줌마가 생각날 것이다. 이 일지를 전해주도록 하자. 이 일지를 통해 난파선에 대한 것도 알 수 있다.



메랜손이 말하던 악마학 책.



악마학 책을 구하고 램버트와 대화를 하면 레이널드의 영혼이 나타난다.



데몬 3인조를 물리칠 준비가 되었으면 각자 맡은 구역으로 가도록 하자. 여기서 주의할 것은 데몬이 나타난다고 다짜고짜 공격해 죽이면 안 된다. 잠시 기다리면 다른 동료들이 데몬을 공격하는 장면이 나오고 그 후에 공격하도록 하자. 그렇지 않으면 다른 사람들이 맡은 데몬이 죽지 않는 버그가 발생할 수도 있다. 데몬을 죽인 후 상징을 챙기는 것도 잊지 말자.



신전을 복구하면 발로리아의 임무도 끝.



Posted by NSM53 Proj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