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출처 : https://en.wikipedia.org/wiki/Sega_Genesis

 

 

 리비전

오디오 

비디오 

내/외부 

 VA0

 • 3.39KHz 필터링, 고음과 저음의 조화가 좋으나 프리앰프 게인 조정 문제로 소리왜곡 발생

 • 화면에 세로줄

발생 : 캐패시터 교체로 개선 가능

• 크리스탈 오실레이터 별도 도터보드에 탑재

• 기기 불안정으로 가끔 프리징 발생

 VA1

 

 

 

 

 VA2

 

 

 

 

 VA3

• 2.84KHz 필터링 변경으로 소리왜곡 없음

 

 

 

 

 VA4

• 사운드 배선 개량으로 노이즈 개선

 

• 초기 IC 구성으로 된 마지막 버전

 

 VA5

 

• I/O컨트롤러 : 315-5402
• 점퍼선 존재

 

 VA6

 • 세로줄 발생 없음

• I/O컨트롤러 : 315-5433
• 점퍼선 존재
• 보안장치(TMSS) 추가 : 부팅시 PRODUCED BY OR UNDER LICENSE FROM SEGA ENTERPRISES LTD 문구 출력

 VA7

• VA0~6 대비 저품질

• VA0~6 대비 저품질

• I/O, VDP, FM음원 통합
• 슬롯 원형 테두리의 AV INTELLIGENT TERMINAL HIGH GRADE MULTIPURPOSE USE 문구 제거
• 조이패드 ABC버튼 붉은 도장 제거

 

 

웹상의 정보를 취합해 정리해봤습니다. 사이트마다 정보가 약간씩 다른 부분이 존재하기에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IC변경 등의 세세한 정보는 개인적 필요에 따라 가감을 했습니다.

 

외형으로 구분하는 방법도 퍼져있기는 한데 실제와 다른 경우가 존재합니다. 일례로 VA0의 본체 SEGA로고에 (R) 트레이드 마크가 있다고 알려져 있으나 제가 갖고 있는 VA0에는 (R) 표시가 없습니다. 아마도 VA0에서 VA1로 넘어가는 시기에 외형이 먼저 변경되었나 봅니다. 따라서 모델이 변경되는 시기의 제품은 특징이 혼재되어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가장 확실한 구분 방법은 VA0을 제외하고 본체를 열어보면 기판에 버전이 인쇄되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가장 안정적이라 평가되는 모델은 VA5, 6 이며 일본에서는 VA4가 음색이 가장 좋다는 풍문이 있어서 취향에 따라 VA4를 선호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드웨어적 설계로는 VA5, 6 음질이 가장 좋다고 하지만 메가드라이브 전모델의 사운드 출력부 설계가 좋지 않아 큰 의미는 없다고 합니다. 참고로 '우웅'하는 소리는 아답터를 교체하면 개선되기도 한다고 합니다.

 

VA7은 I/O, VDP, FM음원이 원칩으로 통합되었고 내부는 MD2에 가깝다고 합니다. 염가형으로 전반적인 출력 품질이 좋지 않아 기피 대상입니다. VA7은 피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MD2의 경우도 모델에 따라 좋고 나쁨의 차이가 있으나 어떤 모델이든 MD1보다 못하다는 게 중론이며 제 개인적 관심사에 포함되지 않기에 따로 정리하지는 않았습니다.

 

 


저는 VA0, VA5, VA6 3대를 갖고 있는데 기기노후에 따른 차이일 수도 있겠지만 VA0이 가장 잡음이 적습니다-_- 소리왜곡이란 부분도 귀가 정말 예민한 분이 아니면 정말 느끼기 힘듭니다. 사운드 밸런스는 오히려 가장 좋고 말이죠.


버전별 특징을 구분하다보니 저렇게 적었지만 각 버전별로 체감할 정도로 차이가 크지는 않습니다.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VA7만 아니면 크게 신경 안 쓰셔도 될 것 같습니다.

 

이상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

...이라면 뭔가 생활이 여유로워 보입니다만 현재 머리가 터질 정도로 다사다난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_-

 

 

 

각설하고 최근 메가에버드라이브 v2 하나를 장만했습니다. 공식홈페이지에서 사려고 했는데  이런저런 비용 따져보니 굳이 그럴 필요가 없을 것 같고 빨리 받고 싶은 마음에 그냥  국내 사이트에서 구매를 했습니다. 판매자분이 케이스용으로 쓴 팩의 기판까지 같이 보내주셨네요. 고마우셔라.

 

그래도 적지 않은 돈이라 그 값이면 팩을 더 모으는 게 낫지 않나 싶어 고민을 많이 했는데 (어차피 하는 게임만 하기 때문에 20여개 정도만 모을 생각) 여러 편의성과 제 작업물들을 실기로 돌려보고 싶은 욕심에 일단 질렀습니다. 하지만 팩은 별도로 또 사겠죠. 아마도...

 

지르면서도 메가에버드라이브와 중국산 짝퉁 에버드라이브MD 중에 고민을 했습니다. 짝퉁은 3~40불이면 살 수 있거든요. 그래도 메가에버를 선택한 이유는 로딩 속도도 그렇지만 메가CD 백업램팩 기능이 있어서 입니다. 에뮬과 실기간에 세이브 데이터를 교환할 수 있으니까요. 역시나 아주 잘 됩니다 :)

 

물건을 받고서 롬셋 정리하여 실기에서 실행해보니 당연한 거겠지만 실제 롬팩과 다를 게 없습니다. 잠시 학창시절로 돌아간 것 같은 착각도 들고 말이죠ㅋ 다만 강제 세이브 기능이 있고 여러 게임을 손쉽게 바꿔 실행할 수 있다보니 실기지만 뭔가 실기가 아닌, 에뮬레이터 같은 묘한 느낌이 들기도 하네요. 브라운관TV가 아니라 더 그럴까요? ㅋ

 

브라운관TV 하니까 생각났는데 원래는 FM TOWNS 모니터에 RGB로 물릴 생각이었습니다. 그런데 이사하면서 고장이 났지 뭡니까. 이걸 어디서 수리해야 할지...

 

그래서 디스플레이 장치 선택에 대한 장고에 들어갔습니다.

 

방모를 산다 -> 구하기 귀찮고 놓을 자리 없고 어디서 그런 거 주워왔냐고 욕먹는다.

브라운관 TV를 산다  -> 구하기 귀찮고 자리 없고. 어디서 그런 거 주워왔냐고 욕먹는다.

적당한 4:3 LCD TV를 산다 -> 구하기 귀찮고 레트로 겜기에서는 화질이 별로다.

거실 대형 TV에 연결한다 -> 욕먹는다.

FM TOWNS 모니터를 수리한다 -> 고칠 줄 모른다. HELP~

 

 

 

 

 

 

 

몇날며칠을 고민하다 옥션에서 5.8인치 샤프 LCD 패널 하나 사서 컴포지트로 연결했습니다. 완제품이 아니라서 포맥스 대충 잘라 샤시 만들고 시트지 붙여주니 걍 봐줄만 합니다. 5.8인치 와이드 화면에서 4:3으로 출력하니 실제로는 4.몇인치 정도 될 거 같습니다.

 

그래도 크기가 작아서인지 컴포지트인데도 생각보다 깔끔하게 나오네요. 어릴 때 14인치 TV에 물려서 즐겼던 기분도 살짝 납니다. 15Khz RGB 입력도 된다고 하니 방법을 생각해봐야겠습니다.

 

오늘은 여기까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

 

 

언더월드 어센던트 킥스타터가 시작된지 며칠 되었죠. 저는 일단 $20 후원을 했습니다. 디지틀 카피와 사운드트랙 외 몇가지 자잘한 것들을 주네요.

 

$150부터 컬렉터스 에디션 패키지를 주는데 증액을 할지 조금 더 고민을 해봐야겠습니다. 섣부른 판단이겠지만 프로토타입 영상만으로는 뭔가 매력적인 모습이 보이지 않는군요. 후원금이 $1,200,000를 넘기면 코옵 플레이를 넣어주겠다는 내용도 있네요-_-

 

뭐 어쨌든 울티마의 타이틀은 사용하지 못하지만 그래도 직계 후속작이기에 나름 기대는 하고 있습니다.

 

 

 

 

 

 

쉬라우드 오브 아바타는 킥스타터 후원에 추가 후원으로 컬렉터 등급으로 업그레이드를 했습니다. 컬렉터스 에디션 패키지에 눈이 멀었죠.

 

알파 버전을 잠시 해본 바로는 울티마9로 만든 울티마4 + 울온 같은 느낌을 받았습니다. 여유가 없다보니 좀 즐겨보고 싶지만 여의치가 않네요.

 

 

 

 

 

 

궁금하실(?) 위저드리 8 한글화 얘기도 잠시 하겠습니다. NPC 스크립트를 제외한 나머지 스크립트의 네이티브 코드 변환이 이제야 끝났네요. 단순히 코드만 변환하면 될 거라 생각했는데 다시 보니 번역도 마음에 안 들고, 오역도 있고 해서 반 정도는 다시 번역을 한 것 같습니다. 지겨워라.

 

이상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

 

 

 

 

4:3 비율 시절의 게임임에도 와이드 해상도를 네이티브로 지원하지만 책과 같은 문서와 UI는 정상적으로 스케일링되지 않는 문제점이 있었습니다.

 

 

 

 

 

유저들의 노력으로 실행파일의 Hex를 수정하여 문서를 정상적으로 출력할 수 있는 방법이 발견었습니다. 다만 UI 스케일링 문제는 아직 해결되지 않았습니다.

 

 

 

 

해당내용은 http://www.wsgf.org/ 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글패치의 실행파일은 영문판과 구조가 다르므로 수정된 파일을 별도로 업로드합니다.

한글 패치 3.1 버전부터는 와이드 스크린 지원을 기본으로 적용하였습니다.


http://nsm53p.tistory.com/180 에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

 

 

1. 언더월드 어센션 발표

 

 

 

먼저 소식을 접한 분들이 많으실 겁니다.

 

루킹 글래스의 공동 창립자 폴 뉴라스가 아더사이드 엔터테인먼트라는 스튜디오를 설립하여 울티마 언더월드의 계승작 언더월드 어센션 제작을 공표했습니다.

 

자사 IP 라이선스를 허락하지 않았던 EA의 과거 행적을 생각하면 놀라운 행보인데 라이선스 정책의 변화가 오는 걸까요? 아니면 고사한 IP라고 생각하고 버리는 패인 셈 치는 걸까요?

 

뭐 어쨌든 '울티마'라는 타이틀은 빠져있습니다. 울티마와 다른 독립된 작품으로서 만들고자 하는 제작자의 의중이 반영된 것인지 라이선스의 관련해서인지는 아직 알 수가 없네요.

 

 

 

 

 

2. 울티마 포에버 서비스 종료

 

 

말도 많았고 탈도 많았던 울티마 포에버가 8월 29일부로 서비스 종료됩니다.

 

실적부진에 따른 미씩의 폐쇄와 울티마 포에버 서비스 종료, 그리고 언더월드 어센션 소식 등을 생각하면 앞으로 울티마 프렌차이즈의 향방을 가늠하는 전초가 되는 걸까요?

 

제목에 포에버 들어가면 대체로 망게임이 되는 전철을 그대로 밟는 것 같습니다.

 

 

 

 

3. 리처드 개리엇 득남

 

 

네, 득남하셨습니다. 아이고 정력도 좋으셔라.

 

pic.twitter.com/eng3wZQjC9

 

 

 

 

 

4. 울티마 클래식 시리즈 오리진 스토어 등록

 

 

GOG에서 판매되고 있는 울티마 클래식 시리즈가 EA의 오리진에도 등록되었습니다.

 

다만 국내 계정에서는 구매가 불가능합니다. 가격은 각 편당 $4.99로 GOG에서 트릴로지로 묶어 판매하던 것도 전부 개별 판매를 하니 무척 비싼 편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GOG 버전과의 차이점을 확인하기 위해 IP 우회해서 일단 4개를 구매해봤습니다. 결론은 똑같습니다. 피같은 내 돈 2만원...

 

오리진의 장점이라면 박스아트가 오리지널이라는 정도이니 나중에 세일하면 라이브러리 채우기 놀이하기에 좋을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