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MES/게임 주저리

The Path, 짤막한 공포 게임

by NSM53 PROJECT 2010. 7. 26.


http://tale-of-tales.com/ThePath/

009년 초에 발매된 인디 게임으로 Art game을 표방하는 작품입니다. 전통적인 의미로써의 예술이 게임과 융화될 수 있는지에 대해선 조금 회의적이지만 쌍방향이란 면에서 예술 게임 나름대로의 고유한 방향성이 잡혀가는 것 같습니다.

동화 빨간 망토에서 모티브를 가져온 이 게임은 몽환적이면서도 음습한 분위기에 추상과 상징으로 가득차 있으며 이야기의 진행을 플레이어의 상상력이 결부된 형태로 이끌어 가는 것에 의지하고 있습니다.

개발사가 스스로 말하는 게임의 정의는 a short horror game (짤막한 공포 게임), 이 게임의 정의를 함축적으로 잘 표현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이 게임을 짤막하게 언급한 건, 개인적으로 무척 좋아하는 게임이라서 그럽니다. 같은 공포물이라도 괴물 나오고 피 튀는 건 안 좋아하거든요.

인디 게임이니만큼 사용자 지원에 협조적일 것 같아서 한국어 지원에 대한 요청을 하려고 포럼을 둘러보던 중에 각국 언어 지원 패치가 있더군요. 그리고 거기에 써 있는 문구.


Additionally German, Korean, Arabic and Czech translations are currently being developed and will be added to the language patch when they are done. 

추가로 독일어, 한국어, 아랍어, 체코어 번역은 개발 중이며 완성되면 언어 패치에 추가됩니다.


세상에! 이거 어느 분이 컨택하셨답니까! 패치 자체는 무료로 제공되는 만큼 업체가 컨택한 걸로 생각되진 않고 업체가 아닌 개인이 컨택한 거라면 그분께 술 한잔 사드리고 싶네요!

포스트된 날자가 09년 12월 11일... 인디 제작사이니만큼 나오기까지 좀 오래 걸리긴 하겠죠.

한국어 지원도 예정되어 있고 이런 분위기의 게임을 좋아하신다면 과감히 지르세요. 게임이 게임이니만큼 컬트적인 면이 강하고 메이저 게임에 익숙한 분들에게는 어쩌면 조금 생소하게 느껴질 수도 있겠지만 제가 두말없이 강력 추천합니다. 홈페이지에서 $9.99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패키지로도 판매하면 좋겠는데 말이죠.


댓글11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7.26 17:56

    아 이 게임 스치듯이 본듯한 기억이 있군요.
    전 오히려 크리쳐들 나오는게 덜 무섭더군요. 같이 뛰어 다니다 보면 오히려 안도감(;;)까지 드는데, 분위기나 사운드로 공포감을 조성하는 게임들은 어딜가나 벌벌떨어야 하니 영 못하겠더군요. 그래서 화이트데이를 몇번이나 도전해봤는데도 번번히 클리어를 못하고 중간에서 포기해야 했습니다 OTL
    근데 $9.99달러면 굉장히 싼거 같군요. 요세 느끼는 것이지만 인디쪽이나 일본의 동인쪽에서 싸고 질좋은 게임들이 많이 나오는 것 같습니다;;
    답글

    • NSM53 PROJECT 2010.07.28 01:55 신고

      옹기종기 같이 다니는 걸 좋아하시는군요ㅎㅎ
      저는 귀신이나 괴물이 활개치는 것보다는
      내면적인 요소나 심리적인 요소가 강조된 것을
      좋아합니다.

      $9.99면 굉장히 싸죠!! 조금씩이라도 이런
      인디 업체를 지원해줘야 다양성에 발전이
      있다고 생각하는 바입니다.

  • 쿵이 2010.07.27 00:29

    공포물에 애들이 나오면 왠지 더 무서운 것 같아요...
    답글

  • onion 2010.07.27 15:05

    저는 저런게 취향이 아니라..(덜덜)

    요즘은 원숭이1,2 remake를 하고싶은데..
    steam only라는얘기가 있어서.........
    침울합니다...................(풀썩)
    답글

    • NSM53 PROJECT 2010.07.28 01:57 신고

      개인적으로 스팀이 활성화되지 않기를 바라는 바이지만
      시대의 흐름상 어쩔 수 없겠지요ㅎㅎ

      off line only로 크랙 버전을..(쿨럭)

  • 地雷震 2010.07.29 03:09

    지금 찾아보니 역시 스팀에서도 판매 중인 게임이군요. 일단 찜해 놓고 추후 세일을 노려야겠습니다-_-;
    예전에 카스를 했기에 스팀은 꽤 일찍부터 써 왔지만 역시 손에 잡히는 패키지가 없으면 허전하더군요. 게다가 세일 때는 별로 하고 싶지도 않은 게임까지 지르고 후회하는 일이 빈번해져서 더욱 맘에 안 듭니다(...)
    답글

    • NSM53 PROJECT 2010.07.29 20:32 신고

      그 점이 스팀의 가장 무서운 부분이 아난가 생각됩니다ㅎㅎ
      실제 돈이 왔다갔다하는 게 아니니 생각나는 거
      하나하나 사다보면...;;

      10달러짜리 세일하면 얼마에 팔까요?
      기회가 되면 꼭 해보세요. 마음에 드실 겁니다!

  • ahnch1 2010.08.02 11:18

    더패스는 잘 알려지질 않아서 스팀에서 세일 잘 안합니다만
    가끔 인디게임 묶음으로 세일하긴 합니다..ㅎㅎ
    10개에 $15 이런식으로...
    답글

    • 地雷震 2010.08.03 00:07

      인디 게임 세일 쪽은 아예 훑어보지도 않는지라 몰랐네요. 나중에도 묶음으로 나오면 고려 좀 해봐야겠습니다. 단품으로 나오면 더 좋겠지만 말이죠;

    • NSM53 PROJECT 2010.08.03 02:00 신고

      역시 유명한 게임이 세일도 자주하고
      많이 팔리나 보네요.
      그나저나 10개에 $15이면 상당히 싼데요?
      스팀에 가입해야 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