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MES/대사 번역

디아블로 1 대사 번역 - 마석 [퀘스트]

by NSM53 PROJECT 2011. 7. 17.

[퀘스트 발생]

그리스월드 : 잠깐만 형씨, 재미있는 이야기가 있어. 옛날에 동방의 왕국으로 가던 대상이 여기를 지나갔는데 지상으로 떨어진 천상의 파편을 싣고 있었다나 봐! 그 대상은 여기 북쪽 지점에서 망토를 두른 기사들에게 습격을 당했지. 하늘 돌이 남아 있나 싶어 잔해를 뒤져 봤지만 없어졌더군. 형씨가 그걸 찾아내면 내가 아주 쓸만한 걸로 만들어 주지.

 

[퀘스트 진행]

케인 : 그리스월드가 말한 천상석은 동방으로 이송될 예정이었으나, 자세히 조사하기 위해 그리로 옮겨졌다네. 그 돌은 인간이 볼 수 없는 원기로 빛을 뿜어내지. 그것에 어떤 비밀이 담겨 있는지는 모르겠네만 그 돌을 찾는 것이 무척 중요한 일임은 틀림없네.

오그덴 : 그 대상은 동방 여정을 대비해 물자를 갖추러 여기에 들렀습니다. 신선한 과일과 제 처인 가르다가 구운 빵을 많이 사주었는데 그런 일이 일어났다니 안됐습니다...

페핀 : 그 돌로 뭘 하려고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하늘에서 돌이 떨어진다면 조심하는 게 좋겠네!

질리언 : 예, 뭔가 있어 보이는 대상 사람들이 여기에 들르긴 했지만 벌써 꽤 예전 일이네요. 이상한 억양이랑 오랜 여행 중이라고 말했던 기억이 나요. 그 사람들이 운반하던 걸 어떻게 찾을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그리스월드 : 천상석은 아직 못 찾았나 보지? 그걸로 엄청난 무기를 만들어 줄 수 있는데 말야.

파넘 : 난 멋진 반지를 갖고 있었어. 파랑에 초록에 빨강에 은빛까지... 정말 비싼 거였어. 어떻게 됐는지 생각이 안 나는데, 아마 잃어버린 것 같아...

아드리아 : 천상석은 매우 강한 힘을 지니고 있기에 그리스월드에게만 양도해야 해요. 그 사람이라면 우리 모두를 위해서 천상석의 힘을 올바르게 이끌어 낼 수 있을 거예요.

워트 : 그 돌로 뭔가 만들 수 있는 사람은 그리스월드밖에 없겠죠. 재주가 좋으니까요. 그쪽 손님을 빼오려는 입장이지만 그리스월드 솜씨만큼은 정말 대단해요.

 

[퀘스트 완료]

그리스월드 : 어디 보자고. 그래, 그래... 역시 생각했던 대로야. 잠깐만 기다려 봐... 자, 여기. 아버지가 주신 은반지를 이 돌에 박아 넣었더니 딱이군. 유용하게 쓰이길 바라.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