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 : ORIGIN Systems Inc.
발매 : Electronic Arts 1994




오리진이 8편에서 보여준 새로운 도전은 실패로 돌아갔다.

이전 작품에서 보여주던 미덕과 그에 따른 선행의 강요(?)가 사라지고 생존을 위한 아바타의 위선에 팬들은 거부감을 느꼈으며 점프 등의 지나친 액션은 '울티마리오'라는 놀림을 받았다.부랴부랴 액션이 감소한 패치를 내놓기는 했지만 실패를 벗어날 수는 없었다.

캐릭터가 커지고 쿼터뷰 시점으로 안정감 있는 모습을 구현했지만 해상도가 그대로인지라 시야가 좁아 길 찾기가 어렵고 전투가 국지전으로만 이루어 지는 게 개인적으로는 조금 불만이다.

솔직히 게임 자체로만 놓고 봤을 때는 썩어도 준치라고 오리진답게 제법 괜찮은 작품이다. 시종일관 어두운 분위기도 그렇고 시리즈 처음으로 선행을 강요하지 않고 생존본능에 따라 행동을 결정하게 만드는 점도 이채롭다. 울티마 8이 액션으로 발전하면 크루세이더가 되고(크루세이더 너무 좋아*_*) 롤플레잉으로 색다른 해석을 하면 디아블로가 되는 점에 있어서 기술적으로는 선구적인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 디아블로도 초기에는 울티마 8의 확대해석이라는 평도 제법 있었다. 오히려 스토리텔링적인 면에서는 울티마 8보다도 못하다는 소리까지 들었다. 지금이야 찬양하라 블리자드이지만. (혁신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기존 장르의 재포장 기술은 블리자드가 세계탑이라고 생각한다. 오리진과는 반대의 성향)

어쨌건 상업적 실패로 고해상도 버전과 확장팩은 발매되지 못했다. 음성팩은 별도로 판매되었다. (시디롬 버전은 기본 포함)

부제인 Pagan은 두 가지 의미를 갖는다. 외적 의미는 8편의 무대가 되는 세계의 명칭이며 내적 의미는 Ancient Ones가 아닌 Titans를 숭배하는 Zealan을 뜻한다.



윈도로 포팅
http://pentagram.sourceforge.net/

윈도 실행 패치
http://members.iinet.net.au/~rsd/U7inWindows.html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SM53 Proj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