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맞이로 LG 27MU67 UHD모니터를 구매했습니다.

 

고전게임을 초고해상도로 돌리고 싶은 욕심과 HiDPI로 에뮬레이터 창모드에서 쨍한 화면이 보고 싶어서 충동구매로 샀습니다. 개인적으로 32" 이상은 모니터로 쓰기 너무 부담스러워서 24" IPS UHD 모니터가 있으면 했지만 적당한 조건의 제품이 없어서 27"로 샀네요. 제 기준으론 27"도 조금 크게 느껴집니다.

 

간단한 소감을 말하자면 윈도우에서는 HiDP가 아직도 멀었다... 라는 생각이네요. 정배수 스케일링이 아니면 글자에 블러가 걸리거나 이미지가 흐릿해지는 등의 자잘한 문제 등이 있습니다. 미지원 프로그램은 말할 것도 없고 말이죠. OSX 정도까지 바란 건 아니었지만 윈도우10에 이르러서도 부족한 모습이 많이 보이네요. 뭐 윈도 탓만 할 수는 없는 걸까요?

 

뭐 모니터 리뷰가 아니니 대충 넘어가고 본래 목적인 울티마 9, 위저드리 8 같은 2000년 전후의 고전게임들로 테스트 해봤습니다.

.

.

.

3840 x 2160 해상도 지원을 못해서 실행이 안 됩니다ㅜㅜ 해상도 설정은 가능하지만 실행하면 전부 에러가 나네요.

 

그 당시의 게임들은 1920x1080까지가 한계인 것 같습니다. 다행이 픽셀매칭이 되는 해상도인지라 1920x1080에서 큰 화질 문제는 없습니다. nglide를 통해 꼼수로 3840 x 2160 해상도 실행하는 법도 있기는 한데 제가 바라던 퀄리티의 화면은 아닙니다. 뭔가 안 써도 될 돈을 쓴 기분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다음은 에뮬레이터(MAME)를 실행해봤습니다. 게임에서는 HiDPI 효과를 크게 느끼기 어렵다고 하는데 뭐 역시나 큰 체감은 없습니다. 뭔가 안 써도 될 돈을 쓴 기분이 다시 드는군요.

 

다만 3D게임 에뮬레이터의 경우 해상도가 깡패라는 걸 느끼게 되네요 아래의 스크린샷은 제어퍈에서 AA와 비등방성필터링 설정을 하지 않은 화면입니다. 클릭하면 크고 아름다워집니다. 괜찮죠?

 

 

 

 

 

 

문득 Exult 생각이 났습니다. 울티마7에 4K 해상도를 적용하면 어떨까요?

 

 

아아... 역시 크고 아름답습니다. 좌측상단의 이올로 대사는 덤입니다. 물론 실제로 플레이하기에는 오브젝트들이 너무 작아져서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그리고 또... 또... 뭔가 할 게 많았던 것 같은데 막상 할 게 별로 없네요. 스팀을 켜서 이런저런 최신 게임을 4k로 즐겨볼까 했더니 270x로는 좀 버거운 것 같습니다. 그래서 390도 하나 영입했습니다... 뭔가 안 써도 될 돈을 또 쓴 것 같다는 생각이 마음을 무겁게 짖누릅니다.

 

4K 모니터를 샀다고 막 자랑하고 싶으면서도 뭔가 마음 한편이 아린... 그런 사용기입니다. 그래도 바탕화면 넓어지고 또렷한 텍스트는 무척 마음에 드는 장점입니다...

 

네네 뭐 그렇습니다.

 

 

Posted by NSM53 Projec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잡상다운족 2016.01.16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슷한 물건을 저도 이용중입니다만.. 처음에는 너무 커서 이상하게 적응이 안되더군요.ㅋㅋ

    • NSM53 Project 2016.01.18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인적으론 지금도 27"가 크게 느껴집니다.
      모니터 가까이서 작업을 하는데 한눈에 안 들어와서 말이죠...

      다만 dpi스케일링 없이 네이티브 해상도를 사용하려면
      27"에서 좀 답답한 면도 있기는 합니다. 지금은 적응했지만요ㅎㅎ

  2. onion 2016.01.19 06: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버파는 좀 킹왕짱이네요..(덜덜)

    저는 요즘 msx ocm 과 놀고 있습니다.. 폴아웃4도 해야하는데..(쥘쥘)

    그래도 msx 는 뭔가 만지는 재미가 있어서 쏠쏠하네요 ㅎㅎㅎ

    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꾸벅)

    • NSM53 Project 2016.01.20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m(_ _)m

      sd에서 fhd로 넘어갔을 때만큼의 감동은 없지만
      게임에선 해상도가 깡패라는 게 느껴지긴 합니다ㅎㅎ

      요즘엔 msx 가지고 노시나보군요.
      80년대의 추억도 있고 여러모로 매력적인 기기입니다.

      뭔가 작업해본다고 뒤적거리던 msx 게임이 제법 있었는데
      묵혀두었던 것들을 다시 꺼내볼까요ㅋ

    • onion 2016.01.29 16: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지금은 1 chip msx (OCM이죠)에서 세팅하고 있고 조만간에 A1GT 들여올 예정입니다.
      최근에는 msx 에서 YS 1 이랑 Sd스내처 한글화가 진행되었습니다. 이런저런 삽이 좀 있죠..... 아마도 nsm님도 한삽푸시면? 의 느낌이랄까? ㅎㅎㅎ

      그러고보니.. 희재님은.. ultima6 쪽은 더이상 진행 안하시는걸려나요 혹시?....-.-;

  3. 동굴아저씨 2016.03.03 0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vmware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되었는데
    wmware10 한글패치를 도저히 구하기 어렵더군요.
    아무리 검색해도 안되는 중에
    vmware player를 사용해도 된다고 하더라고요.
    근데 한글버전이 도무지 없네요.
    그냥 고전게임 하려고 돌리려는건데
    player로도 충분한가요?
    어떻게 한글로 받을 수 없을까요? ㅜ..ㅜ

  4. tratot 2016.04.28 0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랑그릿사5 번역글을 본적이 있는데 최근에 어떤분이 한글화를 완료하셔서 알려드립니다.
    http://cafe.naver.com/hansicgu
    귤이라는 분이 만드셨습니다.

    • NSM53 Project 2016.12.28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소식 들었습니다. 혼자서 작업하기엔 상당한 분량이었을 텐데 끝까지 잘 마무리하셨더군요. 열정이 있으면 못할 일이 없는 것 같습니다. 축하드릴 일이지요 :)

  5. onion 2016.11.23 1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헙.... 1년째 포스팅이 없으시다닝.. 뭔일 있으신건 아니시죠?...@.@;

    • NSM53 Project 2016.12.28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뭔일 없습니다ㅎㅎ 오덕아저씨들도 봐야하고 여러 할일이 있음에도 그냥 생업에 열중하느라 수면밑으로 가라앉고 있는 중입니다. 넷상에서 흔적이 없어지고 있어요ㅋ 조금씩이라도 움직여야겠습니다.

      연말연시 잘 마무리하시고 내년에 새로운 모습으로 뵙겠습니다!

  6. 꽁지머리 2016.12.07 1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년간 포스팅은 없으셨지만, 간혹 들려는 보실거라 믿고 글남기고 갑니다.^^

    잘 지내시죠? 바쁘시다는건 뭔가 하신다는거니 궁금하긴 하지만 좋은 일이라고 생각하겠습니다.

    12월이 다가왔습니다.

    한해 마무리 잘하시고, 건강하시고 하시는일 잘마무리 하셔서 가족들과 즐거운 연말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건강하세요^^

    • NSM53 Project 2016.12.28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늘 응원해주시니 감사합니다. 시간이 없다면 거짓말이고 심적 여유가 없다고 해야 할까요. 생업에 열중하느라 이것저것 신경 못쓰고 지내는 중입니다. 이제라도 조금씩 움직여보려 하는데 잘될지는 모르겠네요. 꽁지머리님도 연말연시 잘 마무리하시고 내년에 다시 뵙겠습니다 :)